유전자 돌연변이가 학습능력을 높일지 모른다. 의약정보

유전자 돌연변이가 학습능력을 높일지 모른다.

Finding might yield insights into diseases like Parkinson's, experts say

이 발견이 파킨슨병과 같은 질환들에 대해 통찰력을 줄지 모른다고 전문가들이 말한다.

HealthDay

Monday, October 12, 2009 

MONDAY, Oct. 12 (HealthDay News) -- People with a specific genetic mutation seem to be "smarter," in the sense of being able to adapt to changing situations and continue to make correct decisions quickly, a new German study suggests.


특정한 유전자 변이를 가진 사람들은 바뀌는 상황에 적응한다든가, 올바른 결정을 재빨리 내린다든가 하는 측면에서 더 '영리'한 것 같다고 독일의 새 연구에서 시사한다.


And people graced with this genotype showed more activity in the prefrontal cortex of the brain, activity that is probably linked to metabolism of the brain chemical dopamine.


그리고 이러한 유전자형으로 축복받은 사람들은 두뇌 전두엽 피질이 더욱 활발한데 이것은 아마도 두뇌의 화학물질인 도파민 dopamine 의 대사와 유관한 것 같다. 


"Dopamine is related to reward so perhaps some individuals can make quicker decisions because they have more dopamine in the prefrontal cortex," said Paul Sanberg, a professor of neurosurgery and director of the University of South Florida Center for Aging and Brain Repair in Tampa. 


"도파민은, 일부 사람들이 더 빨리 결정할 수 있게 하는 것과 유관한 것 같은데 왜냐하면 그들은 전두엽 피질에 더 많은 도파민을 갖고 있습니다."라고 탬파에 있는 남-플로리다대학교의 노화 및 두뇌 치료 센터 소장이자 신경외과 교수인 폴 샌버그가 말했다.


The findings, reported this week in the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raise the hope of one day helping people with disorders such as Parkinson's disease that involve dopamine irregularities.


국립과학아카데미 의사록에 이번 주 실린 이들 발견은, 도파민 교란과 유관한 파킨슨 병과 같은 장애를 가진 사람들을 언젠가는 도울 희망을 품게 한다.


"Dopamine is involved heavily in diseases such as Parkinson's and schizophrenia for which we give drugs affiliated with the dopamine system," Sanberg said. "This might give us a better handle on why cognitive impairment occurs associated with Parkinson's and other diseases. It might also give us a clue as to how to increase cognitive ability in individuals that might have cognitive impairment."


"도파민은 파킨슨 병과 정신분열증 같은 질환과 밀접해 도파민 시스템에 영향에 줄 약물을 투여합니다."라고 샌버그는 말했다. "이것은, 왜 인지 손상의 발생이 파킨슨병이나 여타 질환과 유관한지를 우리가 더욱 잘 이해하게 만들지 모릅니다. 또한 이미 인지 손상을 갖고 있을지 모를 사람들에게 인지 능력을 어떻게 키울까에 대한 실마리를 줄지 모릅니다."


For the study, researchers at the Max Planck Institute for Human Development in Berlin asked 26 healthy men and women in their 20s to play a "game" in which they tried to accumulate points by choosing the most profitable among four choices. Monetary payoffs would change based on the participants' behavior, forcing them to adapt to keep up. 


이 연구를 위해, 베를린 막스 플랑크 인간개발 연구소의 연구자들은 26명의 건강한 20대 남녀에게, 선택 항목들 가운데 가장 유익한 것을 고르면 점수가 쌓이는 게임을 하도록 요청했다. 금전적 보상이 참가자들의 행동에 따라 바뀔 것이기에, 그들은 버티기 위해서 적응해야 했다.


By adapting more easily and learning quickly from mistakes, volunteers with a version of the so-called COMT gene known as Val/Val won more points than participants with a version of the gene called Met/Met. 


더욱 쉽게 적응하고 실수에서 빨리 배우는 것을 통해, 이른바 COMT 유전자에서 Val/Val 변이형을 가진 자원자들이 Met/Met 변이형을 가진 참가자들보다 많은 점수를 얻었다.


COMT encodes for an enzyme that breaks down dopamine and other neurotransmitters. Drugs known as COMT inhibitors are used to treat Parkinson's and other disorders. 


COMT 유전자는 도파민과 기타 신경전달물질을 분해하는 효소를 만들 암호를 담고 있다. COMT 저해제라는 약물들은 파킨슨 병과 기타 장애를 치료하는 데 쓰인다. 


"This is not something that's going to be a cure right now," said Gerald Frye, a neuropharmacology and neurotoxicology professor at the Texas A&M Health Science Center College of Medicine. "It's better understanding how the brain works and how a polymorphism [like the ones studied here] could make a difference in who you are as far as how you're brain works." 

The dynamics identified by the study are just one part of a larger whole, experts said.

"They're pulling out one part of the brain-mind interface," Frye explained. "Brain programs like this are like players in the orchestra. Each one has a part to play. This may mean that the Val/Val may be a more strident player in the symphony, [but] this is just one player out of the symphony."


"이것이 지금 당장 치료에 쓰일 것은 아닙니다."라고 텍사스 A&M 의과대학 건강과학센터의 신경약학 및 신경독성학 교수인 제랄드 프라이가 말했다. "이것은, 두뇌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그리고 여러분의 두뇌가 어떻게 작동하는지에 따라 유전적 다형 현상[이 연구가 밝히듯이]이 여러분의 정체성에 어떻게 차이를 만드는지를 더욱 잘 이해하게 해줍니다."

이 연구로 확인된 동력들은 더 큰 전체의 일부일 뿐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했다.

"이것들은 두뇌-마음 상호작용의 일부분을 이끌어냅니다."라고 프라이가 설명했다. "이 같은 두뇌 처리과정들은 오케스트라 안의 연주자들과 같습니다. 각각은 연주할 파트가 있습니다. 이것은 Val/Val 변이형이 교향곡에서 더 튀는 연주자일지 모르지만, 교향곡에서 하나의 연주자일 뿐입니다."


SOURCES: Paul Sanberg, Ph.D., D.Sc., professor, neurosurgery, and director, University of South Florida Center for Aging and Brain Repair, Tampa, Fla.; Gerald Frye, Ph.D., Joseph H. Shelton professor of neuropharmacology and neurotoxicology, Department of Neuroscience and Therapeutics, Texas A&M Health Science Center College of Medicine, College Station, Texas; Oct. 12-16, 2009,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HealthDay

Copyright (c) 2009 ScoutNews, LLC. All rights reserved.



덧글

댓글 입력 영역